::: 아이리스 향기홈 :::

 

 

 

 



마침표 하나 - 황규관
Name 아이리스


마침표 하나 - 황규관 어쩌면 우리는 마침표 하나 찍기 위해 사는지 모른다 삶이 온갖 잔가지를 뻗어 돌아갈 곳마저 배신했을 때 가슴 깊은 곳에서 꿈틀대는 건 작은 마침표 하나다 그렇지, 마침표 하나면 되는데 지금껏 무얼 바라고 주저앉고 또 울었을까 소멸이 아니라 소멸마저 태우는 마침표 하나 비문도 미문도 결국 한 번은 찍어야 할 마지막이 있는 것, 다음 문장은 그 뜨거운 심연부터다 아무리 비루한 삶에게도 마침표 하나, 이것만은 빛나는 희망이다



만든날 : 2009. 2. 6
편지지 영상 : 아이리스

2009-02-06 22:34:53, Friday ( 1018 hit )

[게시물 소스보기]

 

아이리스 2009-02-08 23:48:03
   삭제수정

선택영역 만들어주는법 복습..
이번 편지지를 만들면서 완벽하게 이해했다~~^^

근뎅..억지 설정이 이미지 테두리 깨지는 현상을 일으킨듯..

 

레드와인 2009-02-09 15:40:10
   삭제수정

근데요 아이리스님 모서리꺾기는
어케 하는거에요 ㅎㅎ
참 독특하니 이쁜데요 ~
동그란 효과가재미있습니다
단지뚜껑 같기도 하고
ㅎㅎ
새로운 스타일의 편지지
오늘도 담아갑니다
좋은날되세요 ^^

 

아이리스 2009-02-11 11:51:54
   삭제수정

모서리 꺽기요....?
동그라미 테두리를 말씀하시는거지요...?
그걸로 알아듣고~~ㅎㅎㅎㅎ

레이어 스타일창 - bevel and emboss - contour 클릭하면
contour페이지가 보이잖아요..
.ring double 적용한거에요~~

 

레드와인 2009-02-20 08:01:45
   삭제수정

아니 사작테이블에 모서리요 ㅎㅎ
또 봐도 부니기 좋아요
근데 사진어디가 깨짐현상이 보이신다고 그러시는지
레드는 아무리 봐도 모르겟다눈 ㅎㅎ
멋지기만 하구만요 ^^

 

아이리스 2009-02-20 12:51:25
   삭제수정

그건 그린이 스타일 활용하기 강좌에서
테두리를 라운드 리텡글 툴로 만든거에요~~

시작테이블 테두리 꺽이는 중간 부분 보면 살짝~~^^

list


 전체(130)  특별한날 (16)  겨울향기 (14)  가을향기 (10)  여름향기 (27)  봄 향기 (40)  기독교 (5)  커피향기 (4)  음악향기 (2)  기타향기 (8)  긴글편지 (4)  
no C subject name data hit
105 특별한날         어머니와 설날 - 김종해  아이리스 10.02.02 802
104 특별한날         생일 축하 - 오늘 하루는 당신이 주인공입니다. +2  아이리스 10.01.29 808
103 특별한날         생일축하 - 생일을 진심으로 축하합니다..^^ +2  아이리스 10.01.08 700
102 특별한날         2010 - 근하신년 +2  아이리스 09.12.28 803
101 특별한날         2009 - 메리 크리스마스 +1  아이리스 09.12.21 740
100 가을향기         낙엽을 위한 파반느 - 이병금 +2  아이리스 09.11.16 877
99 가을향기         단풍 드는날 - 도종환  아이리스 09.11.04 762
98 가을향기         코스모스 - 김진경 +2  아이리스 09.09.25 917
97 기타향기         초 한 자루 밝혀 들고 - 서정윤 +2  아이리스 09.09.20 868
96 여름향기         낙화, 첫사랑 - 김선우 +2  아이리스 09.07.17 1074
95 여름향기         먼 바다 푸른 섬 하나 - 한기팔  아이리스 09.06.11 1104
94 여름향기         소중한 이름이고 싶다 - 김기만 +3  아이리스 09.06.05 1203
93 기타향기         고요한 거울 - 서영처 +5  아이리스 09.05.23 1192
92 여름향기         저문 강에 삽을 씻고 - 정희성 +3  아이리스 09.05.21 1056
91 여름향기         저 혼자 그렇 듯 - 김귀련 +3  아이리스 09.05.19 1011
90 봄 향기         마음의 거리 - 김귀련 +3  아이리스 09.04.19 986
89 봄 향기         봄은 - 김귀련 +3  아이리스 09.03.24 925
88 기타향기         그냥 좋은것 - 원태연 +2  아이리스 09.03.14 1137
87 여름향기         담쟁이 - 이경임 +7  아이리스 09.02.24 1017
86 봄 향기         가슴 아픈 것은 다 소리를 낸다 - 김재진 +3  아이리스 09.02.21 997
85 커피향기         커피 한 잔의 행복 - 용혜원 +3  아이리스 09.02.20 1003
겨울향기         마침표 하나 - 황규관 +5  아이리스 09.02.06 1018
83 겨울향기         길이 끝나는 곳에서 길은 다시 시작되고 - 백창우 +3  아이리스 09.01.05 1229
82 겨울향기         별이 되었으면 해 - 강문숙 +3  아이리스 08.12.17 1225
81 기타향기         그냥 살아야지 - 김현승 +3  아이리스 08.12.14 1144
  list <  [1] 2 [3][4][5][6] >
Paco*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