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이리스 향기홈 :::

 

 

 

 



감사합니다.
Name 아이리스

부모에게 자식이 어떤 존재인지 예전에는 몰랐습니다.
끝없이 쏟어 붓는 관심은 귀찮기만 했고
매일하는 걱정이 내겐 잔소리였습니다..
그러나 내가 부모가 되어보니 알겠습니다..
그 모든것이 바로 사랑이였다는것을...
.
2010. 5. 8 - 어버이날에

2010-05-08 20:36:43, Saturday ( 474 hit )

[게시물 소스보기]

list


no subject name data hit
notice          스마트폰 아이리스 15.05.07 89
notice          홈페이지 아이리스 14.03.09 138
notice          도담삼봉 아이리스 13.02.14 266
notice          사진방 아이리스 11.08.18 311
notice          파란외부링크제한 +1 아이리스 11.07.29 914
notice          Have a nice day 아이리스 11.05.13 329
notice          조인스카페 서비스 종료 아이리스 11.02.09 363
notice          근하신년( 謹賀新年 ) 아이리스 10.12.29 341
notice          즐거운 성탄 보내세요~^^ 아이리스 10.12.15 371
notice           가을입니다. 아이리스 10.10.04 353
notice          즐거운 추석 보내세요..^^ +1 아이리스 10.09.17 401
notice          휴가다녀왔습니다..^^ 아이리스 10.08.16 421
notice          바다로 가자~휴가다녀오겠습니다..^^ 아이리스 10.08.07 406
notice          7월 아이리스 10.07.09 379
notice          6월 아이리스 10.06.04 464
notice          감사합니다. 아이리스 10.05.08 474
notice          즐거운 편지 아이리스 10.03.16 478
notice          즐거운 설날명절 보내세요.. 아이리스 10.02.10 436
notice          근하신년( 謹賀新年 ) 아이리스 09.12.29 461
notice          메리 크리스마스 아이리스 09.12.21 482
notice          쑥부쟁이 사랑 - 정일근 아이리스 09.10.13 551
notice          즐거운 추석명절 보내세요~~^^ 아이리스 09.10.01 466
notice          9월 - 임정현 아이리스 09.09.09 535
notice          9월입니다. 아이리스 09.09.02 521
notice          잘 다녀왔습니다..^^ 아이리스 09.07.28 509
  list   1 [2][3][4] >
Paco*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