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이리스 향기홈 :::

 

 

 

 


♡ 내 글에 달린 코멘트 모니터링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행복
Name 고등어
Home http://cafe.daum.net/grimm47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행복


      아침 일어나 창밖을 보니
      밤나무가 우뚝 서
      야릇한 내음을 풍기면서
      여인들 요염하게 유혹 할 것 처럼
      향내를 풍기며
      남정내 내음같이
      풍기길래
      편지지방에 들려
      한장 뜯어내니
      이런 제목 이더라.

      그래 아침 라면을 끓여먹으며
      지금 쯤 여수 박람회장으로
      가는 차편에서
      룰루 랄라하며 떠나는
      집사람이 약 오르지만
      혼자서 드는 아침밥이
      비록 라면 일지라도
      간섭 없이 혼자만의 식사
      오랜만이다.
      이것도 오늘은 행복할까

      아이들 짝찌워 둥지틀어 나가니
      오직 부부만의 단란한집
      넓은 집이 휭하니
      썰렁만 하지만
      그래도 오늘은 혼자만이
      생각하고 마음대로
      무슨 자유인가 누려보는
      그런날도 가끔은
      행복 할 거라오

      몇일째 뽕나무에서
      오디가 떨어진다.
      지난해 집수리하다 가지를 처준 덕에
      올해는 대풍이다.
      한항아리 주워담았다.
      모든 이들에게 만병에 좋고
      당뇨에 좋다는
      부루벨리 스무배가 영양 가치가
      높다하니
      우리집은 부자임에는 틀림없다.
      건강이 바로 부자임에
      그래 부자여서 행복하다.

      이렇게 집안 일도 사소하지만
      지나는 날 들속에
      모든 것이 마음이듯
      오늘 무엇을 그리고 어떻게
      생각을 늘 하면서
      주워진 삶에 충실하는것도
      바로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행복일거라오

      그림나라와시음악 가족 여러분!
      세상 돌아가는 뉴스
      세계는 온통 어려움 투성이
      졸라매는 살림살이 일망정
      마음먹기 나름
      조금 덜 먹고 아껴쓰고
      현명한 생활인으로
      마음자세 고쳐 세우며
      늘 그런 것이 일상처럼
      마음 고추면
      바로 행복 할거라오

      밤나무 내음이 고약 하지만
      그래도 혼자 사시는 여인들은
      그내음도 행복 할게요
      하면서
      웃어보는 날
      모두모두 행복하세요
      여러분!

      희망찬 3월 한달 시작하시고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모두 모두 좋은 일들만 가득하고 무엇보다 "행복" 하세요!
      우리님들이 만들어 가는 카페 입니다... 많은 사랑 주세요... ^^

      - 그림나라와시음악 올림 -




2014-03-07 01:57:05, Friday ( 472 hit )

[게시물 소스보기]

list


no subject name data hit
notice          게시판에 글 올리는 방법... 아이리스 09.02.17 2134
notice          저작권 등록이 되어 있는 음원 검색하세요... 아이리스 08.11.13 2324
1317         행복한 추석(한가위) 되세요. +1  고등어 15.09.25 684
1316         기나긴 여정 +2  소나기 15.04.26 845
1315         깜짝 놀랬어요^^ +1  벨리타 15.02.25 641
1314         행복하고 즐거운 설 명절 되세요. +1  고등어 15.02.18 533
1313         그대 침묵으로 바람이 되어도 +2  소나기 15.02.01 599
1312         그런 날 있잖아요 +1  소나기 15.01.08 598
1311         ♡ Merry Christmas ♡  고등어 14.12.25 663
1310         세상에서 가장 못난 변명  고등어 14.10.01 590
1309         홀로 걸어 가는 길 +1  소나기 14.09.28 380
1308         드러낼 수 없는 사랑  소나기 14.09.11 319
1307         풍요로운 한가위가 되세요.  고등어 14.09.07 365
1306         나는 행복합니다.  고등어 14.08.19 331
1305         금낭화 / 주응규  niyee 14.07.30 329
1304         듣고 싶은 말 / 안숙자  cosmos 14.07.27 250
1303         비에 젖어 / 오은서 +1  niyee 14.07.24 293
1302         우리는 살아가면서  고등어 14.05.15 349
        꽃향기처럼 피어나는 행복  고등어 14.03.07 472
1300         그립다는 것은 +1  소나기 14.03.02 384
1299         행복한 설 명절 되세요.  고등어 14.01.27 479
1298         Merry Christmas  고등어 13.12.24 471
1297         날씨와도 같은 우리네 삶  고등어 13.10.16 556
1296         용서 / 안숙현  cosmos 13.10.06 495
1295         나의 사랑아 / 안숙현 +1  cosmos 13.10.04 523
  list   1 [2][3][4][5][6][7][8][9][10]..[53] >
Paco*
 

 

 

 

 

위로